[제주도] 올레길 3월 여행 코스 추천

여행정보

제주도의 올레길은 마치 사계절이 각각 자신만의 색깔로 물든 아름다운 캔버스와 같습니다. 특히, 3월에는 제주도가 겨울잠에서 깨어나 새로운 생명을 맞이하는 시기로, 따스한 햇살 아래에서 피어나는 다채로운 꽃들과 함께 걷기에 최적의 환경을 제공합니다. 3월에 제주를 방문하신다면, 꼭 가시면 좋을 올레길을 추천드립니다.



[제주도] 올레길 3월 여행 코스 추천




제주도 올레길 7코스는 제주도의 남부 지역을 따라 이어지는 아름다운 걷기 길로, 서귀포시에 위치한 올레 시장에서 시작하여 월평 올레까지 이어집니다. 이 코스는 대략 15.1km에 달하며, 평균적으로 완주하는 데 4~6시간 정도 걸리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길을 따라 걷는 동안, 여행자들은 제주의 자연과 문화를 가까이에서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와 경험을 제공받게 됩니다.

  • 길이 : 전체 길이 약 15.1km
  • 소요 시간 : 평균 4~6시간 정도

출발 지점

  •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
    제주도의 남부 중심지인 서귀포시에서 시작합니다. 매일 올레시장은 제주 특산물과 각종 먹거리를 판매하는 활기찬 시장으로, 걷기 전에 다양한 먹거리를 즐기며 에너지를 충전할 수 있습니다.


주요 볼거리

서귀포의 북적이는 매일올레시장에서 출발하여, 천지연폭포의 장엄한 모습과 새섬의 아름다운 경관, 그리고 소정방폭포의 시원한 물줄기를 지나가며 제주 남부의 따뜻한 봄기운을 만끽할 수 있는 코스입니다.

  • 천지연 폭포 : 서귀포시의 대표적인 명소 중 하나로, 천지연 폭포는 높이 22m에서 떨어지는 시원한 물줄기가 인상적인 장소입니다. 폭포 주변은 산책하기 좋은 길과 휴식 공간으로 잘 조성되어 있습니다.
  • 새섬 : 서귀포 앞바다에 위치한 작은 섬으로, 새섬과 육지 사이에는 아름다운 보도교가 있어 쉽게 건널 수 있습니다. 섬을 한 바퀴 도는 산책로에서는 제주의 바다와 자연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소정방 폭포 : 코스 중간에 위치한 소정방 폭포는 제주도의 아름다운 자연을 대표하는 또 다른 명소입니다. 이곳은 해안가에 위치해 있으며, 폭포가 바다로 직접 떨어지는 드문 현상을 볼 수 있습니다.

7코스 특징

올레 7코스는 제주의 남부 해안선을 따라 이어지면서 제주도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과 함께 독특한 문화적 특성을 경험할 수 있는 길입니다. 특히, 봄에는 길을 따라 피어나는 꽃들과 함께 상쾌한 바람을 맞으며 걷는 매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걷기 코스는 대부분 평탄하며 쉽게 걸을 수 있지만, 일부 구간에서는 약간의 오르막길이 있을 수 있으므로 적절한 준비가 필요합니다.
올레길 7코스를 걷는 동안, 제주의 자연과 함께 제주도민의 삶과 문화를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하게 될 것입니다. 걷기 전에 충분한 준비와 함께 건강 상태를 고려하여 여행을 즐기시기 바랍니다.



제주도 올레길 8코스는 제주의 자연과 문화, 역사를 깊이 있게 경험할 수 있는 아름다운 걷기 길입니다. 이 코스는 월평 올레에서 대포 주상절리대까지 이어지며, 총 거리는 약 17.5km로, 완주하는 데 평균적으로 5~7시간 정도 소요됩니다. 올레 8코스는 제주의 아름다운 해안선을 따라 걷게 되며, 다양한 자연 경관과 함께 역사적인 장소들을 만나볼 수 있는 코스입니다.

  • 길이 : 전체 길이 약 17.5km
  • 소요 시간 : 평균 5~7시간 정도

출발 지점

  • 월평 올레

7코스의 끝나는 지점에서 시작하여, 제주도의 서쪽 해안을 따라 남쪽으로 이어집니다.

주요 볼거리

  • 용머리 해안 : 제주도의 대표적인 자연 명소 중 하나로, 용머리 해안은 화산 활동으로 생성된 독특한 해안 지형을 가지고 있습니다. 마치 용의 머리 모양을 닮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인데, 거친 파도와 함께 기암괴석이 장관을 이룹니다.
  • 송악산 : 송악산은 제주도의 남서쪽 끝에 위치한 화산으로, 정상에서 바라보는 제주도의 서남해안과 마라도, 가파도의 경치가 일품입니다. 송악산 일대는 산책로와 전망대가 잘 조성되어 있어, 올레길 걷기에 더해 등산의 즐거움도 더할 수 있습니다.
  • 대포 주상절리대 : 이 코스의 종착지인 대포 주상절리대는 수직으로 뻗은 바위 기둥들이 해안가를 따라 이어져 있는 장관을 연출합니다. 화산 활동으로 생성된 주상절리는 제주도의 대표적인 자연 경관 중 하나로 꼽히며, 특히 일몰 시간대에 방문하면 더욱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올레길 8코스 특징

올레 8코스는 해안 경관이 주를 이루는 코스로, 제주도의 서남쪽 해안의 아름다움을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구간은 걷기에 적당한 난이도를 가지고 있으며, 다양한 자연 경관과 역사적인 장소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걷는 도중에는 제주도의 특색 있는 식물과 야생동물을 관찰할 수도 있으며, 봄 시즌에는 유채꽃과 벚꽃이 만발하여, 길을 걷는 내내 눈을 즐겁게 하는 아름다운 풍경이 펼쳐집니다. 올레길 8코스를 걷는 동안 제주도의 자연과 문화, 역사를 체험하며, 제주의 아름다움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일몰 시간에 주상절리대를 방문하는 일정으로 코스를 짜시면 절경을 보실 수 있습니다.



14 코스는 제주의 중산간 지역을 걷는 코스로, 봄에는 제주의 오름들이 푸르게 변하는 모습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특히, 봄꽃과 함께 제주의 전통 마을의 모습도 함께 즐길 수 있어요. 제주 올레길 14코스는 제주도의 중산간 지역을 걸으며 제주의 자연과 전통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매력적인 코스입니다. 이 구간은 광령 성세기마을에서 시작하여 저지 오름까지 이어지며, 약 19km의 거리를 자랑합니다. 대략 걷는데 6~7시간 정도 소요될 수 있어요. 이 코스는 제주의 전통 마을, 아름다운 오름, 그리고 녹음이 우거진 숲길 등 다양한 경관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 전체 길이 : 약 19km
  • 소요 시간 : 6~7시간 정도

출발 지점

  • 광령 성세기 마을
    이 마을은 제주 올레길 14코스의 시작점으로, 제주의 전통적인 돌담길과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어우러진 곳입니다. 마을의 여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조용한 제주의 생활을 엿볼 수 있습니다.


주요 볼거리

  • 녹음이 우거진 숲길 : 이 코스는 제주의 중산간 지역을 거치면서 녹음이 우거진 숲길을 지나게 됩니다. 이 구간은 특히 여름에 시원하게 걷기 좋으며, 봄에는 싱그러운 자연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 오름 탐방 : 제주도는 유명한 오름들로 가득한데, 이 코스에서는 저지 오름을 비롯해 여러 오름을 만날 수 있습니다. 오름의 정상에 오르면 제주도의 아름다운 풍경을 360도로 감상할 수 있으며, 특히 봄에는 오름 곳곳에 핀 야생화를 볼 수 있어 더욱 특별합니다.
  • 저지 오름 : 14코스의 종착점이자 하이라이트 중 하나인 저지 오름은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오름의 정상에서는 제주의 중산간 지역과 해안선, 그리고 멀리 한라산까지 조망할 수 있습니다.



올레길 14코스 특징

제주도의 아름다운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올레길은 다양한 경관을 제공합니다. 14코스의 길은 고요하고 아늑한 초록색 숲길과 시원하게 생동감 넘치는 파란 바다가 어우러진 특별한 경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걷기 시작하면 처음엔 제주의 전형적인 농촌 풍경과 밭길이 마음을 편안하게 해주며, 이어서 곶자왈을 연상시키는 무성한 숲길로 이어집니다. 숲길을 지나고 나면, 마른 하천을 따라 걷다 보면 어느새 탁 트인 바다에 도달하게 됩니다. 돌담길, 밭길, 숲길, 하천길, 나무로 된 산책로가 있는 바닷길, 자잘한 돌이 있는 바닷길, 부드러운 모래사장 길, 그리고 마을길 등 다채로운 길들이 연속적으로 나타나며 걷는 내내 새로운 경험을 선사합니다. 특히, 이 길을 걷는 동안 바다에서는 비양도라는 아름다운 섬을 계속해서 바라볼 수 있으며, 이는 걷는 내내 시각적인 즐거움을 제공합니다.